- 대왕암공원, 옥류천 일대 지명 유래 들으며 건강길 걷기
- 주 2회, 1~2시간 동안 운영

대왕암공원. 울산 동구 제공
대왕암공원. 울산 동구 제공

울산 동구보건소가 지역주민 대상으로 걷기하이소 운영을 재개 한다.

코로나19 이전 주민들의 호응이 높았던 걷기하이소는 7월 19일부터 12월 2일까지 대왕암공원, 남목 옥류천 일대에서 진행된다.  

1회당 15인 소그룹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의 참가자들은 건강길 해설사에게 길 곳곳에 얽혀 있는 흥미로운 지명 유래 이야기를 듣고, 스트레칭 및 체조와 바른자세 걷기에 대한 지도를 받으며 건강길을 걷게 된다.

대왕암공원 둘레길은 매주 화요일, 목요일 오전 11시부터 1시간 가량 운영되고, 운영시간의 확대를 원하는 주민 의견을 반영하여 옥류천 이야기길은 수요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운영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현장 접수 및 동구보건소를 통하여 접수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공휴일이나 우천시에는 휴강이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울산 동구보건소 관계자는 "걷기하이소를 통하여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저하된 주민 신체활동량 개선 및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동구의 걷기 좋은 길을 알림으로써 지역 관광사업 발전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로드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