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탄소중립마을추진단과 함께 지역연계협력 캠페인
- 1시간 동안 재활용 쓰레기 150ℓ, 담배꽁초 2,326.60g 수거

부산 사하구자원봉사센터, '안녕바다! 쓰담걷기'. 사하구자원봉사센터 제공
부산 사하구자원봉사센터, '안녕바다! 쓰담걷기'. 사하구자원봉사센터 제공

부산광역시 사하구자원봉사센터(센터장 황명옥)가 지난 25일 '안녕바다! 쓰담걷기'를 진행했다.

이 행사는 신평2동 탄소중립마을추진단(단장 문금옥)과 함께 지역연계협력 캠페인으로 진행됐으며 신평2동행정복지센터(동장 정대영)와 통우회, 신평2동 바르게살기, 신평2동 새마을부녀회, 사하환경지킴이 학생 등 40여 명이 참여했다.

사하구제2청사 광장에서 신평 새동네까지 약 1시간 동안 걸으며 담아온 쓰레기를 분리하자 재활용 쓰레기가 150ℓ, 담배꽁초는 2,326.60g(258,511개·담배 12 ,925갑)이 나왔다.

황명옥 사하구자원봉사센터장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 활동인데 작년보다 수거된 담배꽁초의 양이 엄청나게 늘어나 씁쓸하다. 나와 우리마을, 지구를 위해서 쓰레기를 제대로 버리는 올바른 교육이 시급한 거 같다"고 전했다.

사하구자원봉사센터는 신평2동 탄소중립마을 추진을 위한 지속적인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로드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