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변 관광지 연계 투어 형식으로 운영
- 탐방객에게 인기 높은 코스 선별하여 운행

치악산 둘레길 코스. 치악산둘레길 제공
치악산 둘레길 코스. 치악산둘레길 제공

원주시가 이르면 이달 말부터 치악산 둘레길 순회하는 치악산 둘레버스의 운행을 시작한다.

원주시는 공모를 통해 운영사업자로 원주문화원을 선정했으며, 빠르면 이달 말 운행을 시작해 11월까지 운영하기로 했다.

치악산 둘레길과 주변 관광지를 연계해 투어 형식으로 운영 예정인 치악산 둘레버스는 탐방객에게 인기가 높은 코스를 선정해 운행된다.

치악산 둘레길 1코스를 활용한 꽃밭머리길 투어는 국형사→성문사→중식→관음사→원천석 묘역까지 2코스 구룡길 투어는 원천석 묘역→중식→치악산국립공원으로 구성되며 3코스 수레너미길 투어는 수레너미길 잣나무숲→중식→원천석 묘역을 운행하고, 7·11코스를 활용한 싸리치옛길 투어는 반곡역→한가터길→중식→고판화박물관→석기동 둘레길 운행을 검토하고 있다.

원주시는 치악산 둘레버버스 코스에 대해서는 원주문화원과 협의하여 최종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탐방객들이 차량을 주차하고, 치악산 둘레길을 걸은 뒤 다시 그 길로 되돌아오는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8코스 신림면 용암리 일원과 11코스 관설동 일원에 원점회귀 코스를 추가로 개설하기로 했다. 

현재 원점회귀 코스는 원천석 묘역 인근 운곡솔바람숲길 2.52㎞와 국형사솔바람숲길 0.76㎞ 등 일부 구간에 개설돼 있으나 원점회귀 코스가 추가로 개설되면 치악산 둘레길 노선은 69.22㎞에서 73.45㎞로 확대된다.

저작권자 © 로드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