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해·내포·백제 등 주제별 관광도로 7개 노선 제안

충남연구원, 주제별 관광도로 7개 노선. 충남연구원 제공
충남연구원, 주제별 관광도로 7개 노선. 충남연구원 제공

충남연구원이 충청남도 관광자원과 접근성 등을 분석한 주제별 관광도로 7개 노선을 제안했다.

연구진은 1차적으로 도내 해안선 1km 이내 인접도로와 경치조망이 용이한 100m 이상 고도에 위치한 도로 등 입지적 특성 분석과 함께 자연과 생태환경, 대표 경관과 관광지 등과의 접근성을 분석해 7개 노선을 도출했다.

조봉운 연구위원 등이 제시한 관광도로는 내륙순환, 서해안관광, 내포관광, 금북정맥탐방관광, 자연문화탐방관광, 백제유교탐방관광, 산천탐방관광 도로 등이다.

충남연구원 관계자는 "지난해 강원도는 8자 형태로 연결한 관광도로를 조성해 여행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지역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와 연계한 상품 개발 등을 진행했다"며 "이번 노선 역시 지역별 주제별 다채로운 관광자원을 엮어 여행자 수요 맞춤형 관광개발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충남연구원은 지역 수요와 여행 트렌드를 연계한 세부 노선 개발 및 활성화를 위해 지난 2월부터 '충남 명품가도 조성계획 수립 연구'에 착수했으며 내년 4월 마무리 예정이다.

저작권자 © 로드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